외모지상주의 하늘, 금요일 어김 없이 실시간 검색어에 등장..청순한 외모에 반전 몸매

기사승인 2018.06.15  01:16:41

공유
default_news_ad1
ad28
ad29

   
 
[울산제일일보 = 황라희 기자]매주 금요일만 되면 주요 포털 실시간 이슈검색어 상위를 장식하는 금요웹툰 '외모지상주의'의 실제 모델 하늘이 금요일인 6월 15일에도 어김없이 실시간 검색어에 등장했다.

하늘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속옷을 입은 사진과 함께 "신경쓴티 한가득이쥬? 편안함과 데일리함에 맞춘 하늘하늘 속옷 브랜드 #늘웨어 기대해주세요❤️ 15일 금요일에 오픈합니다"라며 속옷 상품을 미리 선보였다.

공개된 사진속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가지 속옷을 입은 사진을 올리며 신상 속옷상품을 소개했다. 공개된 사진속 하늘은 속옷을 입고 카메라를 응시하며 옅은 미소를 지으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속 하늘은 눈부신 미모에 투명한 피부가 보는이의 시선을 머물게 만든다.

또 다른 사진속 하늘은 속옷을 입고 상큼한 미소를 지으며 갖가지 포즈를 취하며 청순한 외모에 비교 되는 육감적인 반전 몸매를 자랑하고 있다.

   
 
하늘은 매주 목요일 연재되는 네이버 금요웹툰 외모지상주의'의 실제 모델로 알려지며 많은 이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하늘은 아직 27살의 젊은 나이지만 업계 1위 속옷 쇼핑몰 '하늘하늘'의 대표다. 최근에는 가수 '앤씨아'의 뮤직비디오에 출연하며 방송계에도 얼굴을 알렸다.

코미디TV의 '얼짱시대' 시즌6에 등장해 처음 주목받았던 하늘은 아담한 키와 앙증맞은 외모 덕에 남녀를 불문하고 청소년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그는 2년여 후 웹툰 '외모지상주의'의 실제 모델로 등장해 다시 화제가 됐다.

하늘은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웹서핑을 하다가 '왜 속옷 쇼핑몰은 모델이 직접 착용한 사진을 올리지 않을까?'라는 의문이 생겼다"며 속옷 사업에 관심을 갖게 된 계기를 설명했다.

하늘은 "하늘하늘은 국내 1위 여성 속옷 쇼핑몰로 2013년 설립 이후 매년 300% 내외로 폭풍 성장하고 있으며 고객들이 원하는 속옷을 판매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회사"라 회사에 대해 설명했다.
 

ad30

황라희 기자 rhhwang@ujeil.com

<저작권자 © 울산제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4
#top